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인천공항공사, 공공기관 최초 위기대응 상황관리 협업플랫폼 구축 완료

기사승인 2022.05.27  11:06:16

공유
default_news_ad1
article_right_top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인천공항 비정상상황 발생 시 신속하고 체계적인 위기대응을 위해 공공기관 최초로 ‘상황관리 협업플랫폼’의 구축을 완료하고 지난 25일 정식으로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26일 밝혔다.

인천공항에는 여객서비스, 전력, 기계, 환경미화 등 다양한 분야의 현장이 존재하며, 신속한 사고대처 및 안전한 여객서비스 제공을 위해서는 각 현장 간 원활한 소통을 바탕으로 한 유기적인 협력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공사가 이번에 구축한 ‘상황관리 협업플랫폼’은 인천공항에서 발생하는 위기상황을 136개 현장에 실시간으로 공유하는 위기대응 소통 플랫폼이다. △ 위기상황 발생신고 △ 상황전파 △ 대응 매뉴얼 △ 위기별 대응절차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사고를 목격한 직원 누구나 협업플랫폼을 통해 현장상황을 업로드 할 수 있으며, 이는 실시간으로 인천공항 주요 현장에 공유되어 시·공간 제약 없는 신속한 위기대응이 가능하다.

또한, 공사는 화재 및 항공기 사고 등 공항에서 발생 가능한 위기 상황을 90여 개로 세분화하고, 각 상황별 맞춤형 대응 절차를 수립해 협업플랫폼에 공유하는 등 빈틈없는 위기대응 체계를 마련했다.

이번 협업플랫폼 오픈을 통해 인천공항 주요 현장 실시간 소통체계가 마련되고 위기별 대응절차가 보다 세분화됨에 따라 신속한 재난 대응이 가능해져 위기대응 초기 골든타임 확보가 한층 강화될 전망이다.

인천국제공항공사 김경욱 사장은 “이번 위기대응 협업플랫폼 오픈을 통해 공항 내 위기상황에 신속하고 유기적인 대응이 가능해졌다”며 “앞으로도 공사는 협력관계 강화 및 위기대응 체계 고도화를 통해 포스트코로나 시대 인천공항을 이용하시는 여객들에게 더욱 편리하고 안전한 공항 서비스를 제공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공항투데이 webmaster@airtoday.kr

<저작권자 © 공항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