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인천공항공사, 도쿄올림픽 배드민턴 선수단 환영식

기사승인 2021.08.07  03:40:22

공유
default_news_ad1

- 공사 배드민턴 팀 소속 여자 배드민턴 국가대표 선수단

   
▲ 지난 8월 4일 인천국제공항공사 회의실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출전 인천국제공항공사 배드민턴 선수단 환영식’에서 인천국제공항공사 김경욱 사장(사진 가운데)이 공사 배드민턴단 스카이몬스 소속 여자 배드민턴 국가대표 선수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왼쪽부터 이소희 선수, 채유정 선수, 인천국제공항공사 김경욱 사장, 김소영 선수(여자복식 동메달), 신승찬 선수

여자복식 동메달 및 4위, 혼합복식 8강 등 우수한 성적 거두고 귀국

인천국제공항공사(사장 김경욱)는 지난 8월 4일 공사 회의실에서 󰡐2020 도쿄올림픽󰡑에 출전해 좋은 성적을 거두고 귀국한 공사 배드민턴단 '스카이몬스'소속 선수들에 대한 환영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환영식은 코로나19 방역지침을 준수하는 가운데 진행되었으며, 인천국제공항공사 김경욱 사장을 포함해 이번 올림픽에 출전한 스카이몬스 소속 선수인 김소영 선수(여자복식 동메달), 신승찬 선수, 이소희 선수, 채유정 선수가 참석하였다.

이날 환영식에서 공사 김경욱 사장은 선수들에게 꽃다발과 소정의 격려품을 전달하고 그동안의 노고에 대한 감사와 응원의 마음을 전하였다.

이번 도쿄올림픽에 출전한 여자 배드민턴 국가대표 선수단 총 7명 중 4명이 인천국제공항공사 스카이몬스 소속으로, 스카이몬스 선수들은 이번 올림픽에서 우수한 성적을 기록하며 공사 스카이몬스가 명실상부 국내 최강의 배드민턴 팀임을 입증하였다.

이번 올림픽에서 김소영 선수는 공희용(전북은행) 선수와 복식조를 이루어 여자복식 동메달을 획득하였고 신승찬-이소희 선수는 여자복식에서 4위를 기록했으며 채유정 선수는 서승재(삼성생명) 선수와 혼합 복식조를 이루어 8강에 진출하였다.

특히 같은 스카이몬스 소속인 김소영 선수의 복식조와 신승찬-이소희 선수 조는 여자복식 동메달 결정전에서 만나 명승부를 펼친 끝에 김소영-공희용 선수 조가 세트 스코어 2-0으로 승리하며 동메달을 획득하였다.

공항투데이 webmaster@airtoday.kr

<저작권자 © 공항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